대한산악연맹 뉴스

볼더링 신예 등장! 스포츠클라이밍 국가대표 이도현 2022 IFSC 스포츠클라이밍 월드컵 볼더링 부문, 사상 첫 은메달 쾌거!

작성자 정보

  • 대산련 작성 249 조회
  • 작성일

컨텐츠 정보

  • 0 댓글

본문

  6386b8018a763a950faf1c8d73d8df23_1656053216_7582.jpg


스포츠클라이밍 국가대표 이도현 선수가(20) 2022 IFSC 인스부르크 스포츠클라이밍 월드컵(볼더링, 리드)에서 

사상 첫 은메달을 획득했다.


(사)대한산악연맹(회장 손중호)은 한국시간 24일, 새벽 3시 경에 열린 6차 월드컵 대회 남자 볼더링 부문에서 스포츠클라이밍 국가대표 이도현 선수가 볼더링 남자부 결선에서 2t4z 10 12 (4번의 과제 중 2개를 10번의 시도 끝에 완등하고 4개의 존을 12번 시도해 잡음)를 기록하며, 사상 첫 월드컵 포디움에 올랐다고 밝혔다.


이도현 선수는 올해 4월부터 열렸던 IFSC 메이링겐 월드컵 41위를 시작으로 IFSC 서울 월드컵 10위, IFSC 미국 솔트레이크 월드컵 10위에 이어 지난주에 열렸던 IFSC 이탈리아 브릭센 월드컵에서 4위를 기록하였고, 마침내 6차 월드컵인 

이번 인스부르크 월드컵에서 2위를 차지하며, 메달권 진입에 성공했다.


6386b8018a763a950faf1c8d73d8df23_1656053236_0879.jpg
 



이도현 선수와 함께 결승진출에 성공한 천종원 선수는 볼더링 남자부 결선에서 2t3z 2 3 (4번의 과제 중 2개를 2번의 시도 끝에 완등하고 3개의 존을 3번 시도해 잡음) 로 2t4z 10 14를 기록한 일본의 요가타 요시유키에 밀려 4위를 기록하며,

메달권 진입에 실패했다.


한편, 남자볼더링 경기에 이어 스포츠클라이밍 국가대표 서채현, 사솔 선수가 출전하는 여자 볼더링 결승경기가

6월 24일 오후 8시에 펼쳐질 예정이며, 서채현 선수의 주 종목인 리드 경기도 다가오는 일요일 저녁에 펼쳐질 예정이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알림 0